KLI

반구대암각화에서 고래표현의 조형성

Metadata Downloads
Alternative Title
Plasticity of Whale Expression in Bangudae Petroglyphs
Abstract
반구대암각화는 적극적 의지로 이루어진 우리 미술사의 시작이다. 그동안의 유적연구는 상징성의 복원이라는 측면에 집중되어 왔다. 본 연구는 조형성 분석이라는 측면에서 유적을 바라보고자 한다. 일차적으로 표현물 중에서 62마리로 조사된 고래표현을 통하여 그것을 이해하고자 하였다.
전체적으로 고래는 부감법에 의한 파노라마적 구성 상태를 갖고 있다. 이러한 구성의 세부적 표현방식으로는 먹이활동의 모습을 잘 포착하고 있으면서, 다시점에 의한 표현이라는 점이다. 또한 비틀림 구도의 적용을 통하여 고래는 생태현상과 함께 보다 실감나는 조형적 표현을 가능하게 하였는데, 이러한 점은 반구대에서 고래표현의 조형적 특징으로 요약할 수 있다. 이와 같은 조형요소로 하여 반구대암각화에서 고래는 그 종이 구분되는 수준의 도감적 사실성을 획득하고 있으며, 그런 점에서 반구대암각화는 세계 암각화에서도 탁월한 가치를 갖는다.
Author(s)
이하우
Issued Date
2016
Type
Characterization
URI
https://oak.ulsan.ac.kr/handle/2021.oak/5889
Alternative Author(s)
Rhee, Hawoo
Publisher
고래학술지
Language
KOR
Rights
저작물은 저작권에 의해 보호받습니다.
Citation Number
4
Citation Start Page
10
Citation End Page
16
Appears in Collections:
Whale institute > 1. Journal Papers
Authorize & License
  • Authorize공개
Files in This Item:

Items in Repository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